경향신문

경향신문

@kyunghyang

Followers722.1K
Following77.7K

'The Kyunghyang daily news' is a daily newspaper in South Korea. The 'Kyunghyang' means ‘Urbi et Orbi(to the city and to the world)’.

seoul
Joined on March 01, 2010
Statistics

We looked inside some of the tweets by @kyunghyang and here's what we found interesting.

Inside 100 Tweets

Time between tweets:
an hour
Average replies
1
Average retweets
61
Average likes
25
Tweets with photos
15 / 100
Tweets with videos
0 / 100
Tweets with links
0 / 100

Rankings (sorted by number of followers)

1. in country South Korea and category Daily News

9. in country South Korea and category Media

167. in country South Korea

351. in category Daily News

1차 지원금의 경우 긴급고용안정지원금은 24일부터, 소상공인 새희망자금은 25일, 아동특별돌봄지원비는 28~29일, 청년특별구직지원금은 29일부터 지급된다. https://t.co/vcCiwNMG4D

[속보] 코로나19 신규 확진 110명…나흘 만에 다시 100명대 https://t.co/v1yW5JCEwz

입주민에 이어 관리소장이 연이어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은 경기도의 한 아파트가 큰 혼란 없이 위기를 이겨냈다. 관리사무소, 입주자 대표회의, 아파트 내 봉사 단체까지 합심한 덕분이다. https://t.co/AePcFP1Sca

진단검사 없이 겉으로 드러나는 증세만으로 세 질환을 구분하는 건 금물이다. 코로나19는 증세의 경중이나 유형이 다양하기 때문이다. 무증상부터 약한 감기, 독감과 비슷한 증세를 보이는 환자도 있다. https://t.co/DnGk1lHRc5

‘청년’
2020년 9월 23일 박순찬 화백의 장도리
https://t.co/WFiLqMEWOW https://t.co/gx0scpTiFN

‘청년’ 2020년 9월 23일 박순찬 화백의 장도리 https://t.co/WFiLqMEWOW https://t.co/gx0scpTiFN

‘이유’
2020년 9월 23일 김용민 화백의 그림마당
https://t.co/xCVNgx1LpW https://t.co/53PNLSnLOV

‘이유’ 2020년 9월 23일 김용민 화백의 그림마당 https://t.co/xCVNgx1LpW https://t.co/53PNLSnLOV

“아이들이 더 크면 아빠가 어떻게 운동하고 성장해서 여기까지 왔는지, 그리고 한순간의 잘못으로 이렇게 지내는지 얘기해주고 싶어요” https://t.co/v9a0DMchxa

지원금이 가장 많이 사용된 업종은 마트·식료품(26.3%)과 대중음식점(24.3%)으로, 신용·체크카드 충전금 50.6%가 식비에 쓰인 것으로 나타났다. 이어 병원·약국(10.6%), 주유(6.1%), 의류·잡화(4.7%) 등 순이었다. https://t.co/NMIj3Qdcza

“여자감독님과 영화를 찍는 게 이번이 3번째인데, 전에는 ‘여자감독님이래!’라는 생각이 들었다면, 이제는 ‘여성 스태프들이 많아졌구나’ 하는 생각만 들었다. 여자가 주체적으로 끌고 가는 영화이니만큼 잘 어울리는 패키지였던 것 같다” https://t.co/rh0Zvn5ycp

[속보] 4차 추경안, 국회 본회의 통과 https://t.co/ua3AbmFWjz

[속보] 4차 추경안, 국회 본회의 통과 https://t.co/ua3AbmFWjz

‘덕분에’ 챌린지에 이어 ‘전화로 마음잇기’ 챌린지가 등장했다. 추석 연휴가 코로나19 확산의 불씨가 될 수 있다며 고향에 내려가기보다 전화로 안부를 묻자는 취지에서 시작됐다. 농인단체들은 이 손동작이 “올바른 수어가 아니다”라며 시정할 것을 요구하고 있다. https://t.co/PwKSx5Ib8p

전용면적 30㎡ 이하인 서울 지역 원룸의 평균 전세 실거래가격은 지난달 기준 송파구(2억614만원), 강남구(2억3313만원), 서초구(2억3875만원) 모두 2억원을 넘겼다. 서울 25개구 중 원룸 전세 실거래가격이 1억원 미만인 지역은 강북구와 노원구 2곳이었다. https://t.co/v5Qyn3KLwl

네이버웹툰 ‘아는 여자애’는 예기치 못한 사고로 고등학생 때로 돌아온 주인공 ‘하영’이 죽은 자신의 첫사랑 ‘재현’과 다시 만나게 되면서 펼쳐지는 이야기를 그린다. 지난 7월부터 네이버웹툰 글로벌 서비스를 통해 해외에서 ‘Back To You’라는 제목으로 연재되고 있다. https://t.co/XA9FGmOUcI

청주의료원 일부 직원이 독감 백신을 외부로 가져가 가족이나 지인 등에 접종했다는 의혹이 제기됐다. 서원보건소 관계자는 “제기된 의혹이 사실이라면 일부 직원이 가족이나 지인 명의로 예진표를 대리로 작성한 뒤 약제실에서 백신을 수령했을 가능성이 있다”고 말했다. https://t.co/XERIHpRinx

한 중년 남성이 식당 직원의 제지를 받았다. 남성이 스마트폰을 가지고 있지 않아 QR코드를 통한 출입명부 작성을 못한다는 것이 이유였다. 직원은 수기로 연락처를 남길 것을 제안했지만 남성에게는 휴대전화도 없었다. 그는 결국 음식을 먹지 못한 채 가게를 떠나야 했다. https://t.co/bN11UcNKAV

12명은 지난달 사랑제일교회를 방문한 것으로 파악돼 진단검사 행정명령 대상이라는 통보를 받고도 검사를 거부했다. 나머지 2명은 지난달 경복궁, 광화문 집회에 참석했거나 이 일대를 지나친 이들로, 검사 대상인데도 이를 거부한 사람들이다. https://t.co/O3GLwzXaJI

사회적 거리 두기는 당연히 절대적으로 중요하다. 다만 우리에게는 거리를 둘 공간이 없을 뿐이다. ‘집콕’을 실천하면서도 인간다운 생활을 할 수 있는 집. 양질의 주택이 없는 우리에게 사회적 거리 두기는, 자가격리는 하늘의 별처럼 멀리 있다. https://t.co/I1MnfKpidD

재탄생한 제품은 파운데이션과 입술보호제 등이다. 과거 ‘창백한 미인’을 만들어준 탄산납은 인체에 무해한 점착제로, 발그스레한 색조를 풍기는 수은은 체질안료와 천연색료로 각각 대체했다. https://t.co/kKUtjUTEfX

유선주 전 공정위 심판관리관과 가습기살균제 피해자들은 2017년 공정위가 부실조사했다는 내용을 담은 보고서를 당시 위원장이던 김 실장에게 보고했지만 대응하지 않았고, 당시 민정수석이던 조 전 장관도 보고서를 받았지만 진상규명을 하지 않았다고 주장했다. https://t.co/TRSWUvsTxv

시각장애인들이 승강기 이용에 고충을 겪고 있다. 코로나19 예방을 위해 승강기 버튼에 붙이는 항균필름 때문이다. 점자로 정보를 파악해야 하는 시각장애인들에게 항균필름은 ‘촉지(손가락을 대 점자를 읽는 것)’를 막는 장애물이다. https://t.co/UkhdPwOTJA

Next Pag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