난 아리사의 겉으로 보이는 것보다 누군가를 많이 좋아하고 있다는 게 간간히 드러날 때가 좋아